Home 로그인/로그아웃 회원전용게시판 회원전용갤러리 후원자원봉사 ENGLISH  


X-ALD환자의 표현형

6가지 임상 표현형 : 침범 부위, 발병 연령, 신경증상의 진행속도에 따라 분류
표현형 기술 빈도
소아대뇌형 10 세 이전에 증상 시작, 진행성 행동, 지각, 신경학적 결핍 보통 3년 내 완전 불구,염증성 뇌의 탈수초 현상 31-35%
청소년기 대뇌형 소아 대뇌형과 비슷. 증상 시작이 10-21세. 진행은 소아대뇌형에 비해 더딤 4-7%
부신척수신경병형(AMN) 증상시작 : 28+/-9세. 수십 년에 걸쳐 진행. 원위부 축삭병. 주로 척수 침범.
염증은 소량 혹은 없음. 45%는 염증 반응과 함께 언젠가 다양한 대뇌 침범 가능. 다발성 신경경화증으로 오진
26-46%
성인대뇌형 증상시작 : 21세 이상. AML의 증상의 선행없이 소아 대뇌형과 비슷한 빠른 대뇌 침범 2-5%
단순 부신기능 부전형 신경증상 없는 단순 부신기능 부전 6-17%
무증상형 신경학적 기능 이상, 내분비 기능 이상 없는 ALD 유전자 이상 4-18%
cf) AMN의 빈도는 나라마다 차이가 많은데 이는 진단이 어려움에 기인 가능.
단순 부신기능 부전형과 무증상형의 표현형의 빈도는 나이에 따라 변동가능한데, 이 군의 환자들이 나이가 듦에 따라 신경학적, 내분비 기능 이상 발생 가능.
- 대부분(아마 모든) 무증상 환자는 후에 다른 형태로 발현하고, 이러한 여러 가지의 표현형이 한 친척 혹은 한 가족에서도 다르게 나타날 수 있다.
- 돌연변이 분석(유전자 이상 부위 결정)이나 생화학적 검사로 표현형들을 감별할 수 없다.


   
복합 대가족 사이의 A-Phenotype 복합 핵가족 사이의 B-Phenotype
대 가 족 비 율 핵 가 족 비 율
CCER 54 30.3% 66 49.3%
CCER/AMN 90 50.6% 35 26.1%
AMN 34 19.1% 33 24.6%
합 계 178 134

- 핵가족은 할아버지와 손자까지 포함한다. 대가족은 모든 혈연관계를 다 포함한다.
- CCER은 대가족 또는 핵가족 소아기시절 대뇌형의 유일한 표현형을 가르킨다.
- AMN은 유일한 표현형을 가르킨다. CCER/AMN은 소아기시절의 대뇌형과 AMN 둘 다 존재하는 것을 말함.
- 표현형(청소년기와 성인의 뇌, 부신기능부전은 유일한 징후가 없는)은 이 분석에 포함되지 않는다.

소아대뇌형 ALD
- 발병나이 : 평균 7.2+/-1.7세(2.75-10세) 3세 이전에 신경학적 증상 이상이 나타난 경우는 1명.
   85%에서 신경학적 증상이 있을 때 부신기능 부전증의 소견이 병행
- 첫 신경증상
   ALD의 소아시절 대뇌형에 관련된 160명 환자의 초기증상

No. 증 상 비 율 No. 증 상 비 율
1 학업의 어려움 16% 12 하체의 약함 3%
2 행동의 장애 13% 13 손쓰기의 어려움 2%
3 시력장애 11% 14 두통 2%
4 청각장애 8% 15 근육움직임의 손실 1%
5 옷입는 것의 장애 8% 16 요실금 1%
6 치매 7% 17 1%
7 발작 7% 18 대변의 실금 0.3%
8 지나친 행동 6% 19 뇌압의 상승 0.3%
9 사팔눈 5% 20 삼킴의 어려움 0.3%
10 보행의 어려움 4% 21 혼수상태 0.3%
11 말하기 어려움 4%


- ALD의 뇌형은 이론적으로 볼 때 이와 같은 변화의 단계를 거친다.
- 뇌기능의 손실로 인해 탐지되는 신경 정신학적인 테스트를 해 보았다.
- 신경질환에서 명백히 알려진 바로는 더 힘겨운 과정의 징후가 있다는 것.
- 명백한 신경학적 증상이 있기 전에 자세한 정신신경 검사만으로 진단할 수 있는 대뇌피질 기능이상이 선행되는 기간(대개 수년)이 있다(주로 시각 및 청각기능, 단기간 시각 기억 기능, 새로운 학습에 장애 많다)
- 초기 행동의 변화로는 감정의 기복, 위축 혹은 과잉된 행동, 학교적응실패
- 청각 장애 의심 소견 : 전화상이나 시끄러운 데서 잘 못 알아먹는 경우가 초기 증상일 수 있으나, 이때 청각기능 검사상에서는 정상일 수도 있다.
- 주의력 결핍증후군으로도 오인 가능
- 급속도로 실행증, 입체 인식 불능, 서화감각 장애와 공간 위치 감각 소실 초래 행동이 양측성대뇌 침범으로 치매 현상비슷, 사시 가능
- 1/3에서는 시각 장애가 초기에 나타나는데 시야 장애 및 시력 감소되나 나중에는 시신경 위축으로 인한 시력 소실 초래
- 거의 대부분에서 병의 경과 중 부분 혹은 전신성 경련 초래, 7%에서는 경련이 첫 증상
- 만일 한번 신경증상이 나타나면 급속히 악화
- 첫 신경증상에서 명백한 식물인간 상태까지 평균 1.9년 +/- 2년(0.5-10.5년) 식물인간 상태로 몇 년 지나다 평균 9.4+/-2.7세에 사망(5.1-19세)
- 부신 기능 부전 증상 :피곤, 간헐적 구토, 피부 착색
   검사 : ACTH자극 유발 검사

청소년기 대뇌형ALD
- 42/837 명에서 첫증상이 11-21세 출현
- 증상과 진행은 소아ALD와 비슷

AMN(부신척수신경병)
- 20대 중반의 남자가 다리가 퍽퍽하고, 둔하다가, 전신적 무기력, 체중감소, 피부착색과 오심 구토증상이 발생. 신경증상은 서서히 진행하는데, 다음 5-15년에 보행장애 발생하고, 배뇨장애도 20대에서 30대에 발생.
- 예후가 소아 대뇌형보다 좋음.

ALD보인자 여성
- ALD의 보인자 여성의 약 20%에서 AMN과 비슷한 신경학적 증상이 경미하거나 혹은 중등도로 존재 가능. 그러나, AMN 남자에 비하여 증상발현이 늦고(평균 37.8 +/- 14.6세), 증상도 가벼움.
- 자세한 신경학적 검사나, 신경생리학적 검사로 증상이 없어도 약 50%에서 이상소견 발견.
- 치매증상, 행동장애, 혹은 시력장애가 1-3%에서 발생하고, 부신 기능 부전은 약 1%에서 출현.
맨위로

ALD모임 소개 ALD 알아보기 ALD증상완화방법 의료정보게시판
ALD모임 소개 임상양상 식이요법 게시판
ALD모임 연혁 원인 물리치료 관련사이트
ALD회원가입하기 진단 약물치료 후원자원봉사
  치료 대처방법 ENGLISH
  치료에 대한 추천    

부신백질이영양증모임 대표 배순태 전화: 02)956-5151 이메일:ald2000@ald.or.kr
copyright © 2006-2020 All rights reserved by Korean Society of ALD